로저스 홀딩스 회장 “K-콘텐츠 한국 중소벤처에게 무한한 기회”

지난 28일 오후 싱가포르 현지,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왼쪽)과 짐 로저스 회장/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짐 로저스(Jim Rogers) 로저스홀딩스 회장은 ‘한국은 관광산업 잠재력이 높은 나라’로 한국 중소벤처기업에게 무한한 사업기회가 열리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김학도 이사장은 지난 28일 오후 싱가포르 현지에서 로저스 회장을 만나 세계 경제 동향과 국내 중소벤처기업 성장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고 31일 밝혔다. 앞서 지난 12월 로저스 회장은 중진공이 주최한 글로벌 경영전략 포럼에서 ‘세계경제 및 투자 환경의 변화’를 주제로 화상 대담을 나눈 바 있다.

세계적 투자가인 로저스 회장은 28일 김 이사장과의 면담에서 “한국 경제가 고물가·고금리·고환율의 3고(高)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선 전통적 관료주의에서 벗어나 불필요한 규제를 완화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규제 개선을 통해 기업들이 일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고 해외 투자자를 적극 유치한다면 창업 생태계는 조성되고 국내 경제는 활성화될 것”이라고 부연했다.

아울러 그는 “한국은 관광산업 성장 잠재력이 매우 높은 나라”로 “K-문화콘텐츠 경쟁력을 살려 인구 6억명이 넘는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ASEAN) 시장을 공략하고, 남북 간 교류가 확대된다면 한국 중소벤처기업에 무한한 사업 기회가 열리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 이사장은 “오늘 자리를 통해 글로벌 경제 환경과 우리 중소벤처기업 경영 전략에 대해 조언해 준 것에 감사하다”며 “국내 산업·경제 발전을 위한 규제 완화 필요성에 공감한다. 정부의 규제 혁신 정책에 동참해 현장과 수요자 중심 규제애로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로저스 회장은 코로나19 대유행·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공급망 교란 등으로 전 세계 식량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며 미래 유망산업으로 농업을 제시했다.

Similar Posts